> 열린공간 > 공연리뷰
 
상세 date : 2015.09.23 , hit : 2,234
제목 [가을의 서정]과천시립교향악단 제45회 정기연주회 첨부화일  

 

 

과천시립교향악단 제45회 정기연주회

“가을날의 서정”

 

 

○ 과천시립교향악단의 제45회 정기연주회가 10월 7일(수) 오후 7:30 과천시민회관 대극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연주회에서는 포레의 펠레아스와 멜리장드 모음곡, 한국작곡가 류재준의 바이올린협주곡(협연:백주영)과 차이코프스키의 교향곡 제4번이 연주될 예정이다.

○ 작곡가 펜데레츠키가 ‘안네 소피 무터의 뒤를 이을 바이올린 여제’라 극찬한 바이올리니스트 백주영은 2000년 뉴욕의 영 콘서트 아티스트에서 우승, 2005년 최연소 서울대 음악대학 교수로 부임하여 세계를 무대로 활발한 연주활동과 교육을 병행하고 있다. 백주영이 협연자로 나선 류재준의 바이올린 협주곡은 고전적인 우아한 느낌에 현대적 감성을 더한 곡으로, 제13회 바르샤바 국제현대음악제에 의해 위촉, 2006년 초연(폴란드국립방송교향악단 연주)되었으며, 2009년 낙소스 인터내셔널(NAXOS, 전세계 발매)에 의해 출반되었다.

○ 차이코프스키 교향곡 제4번은 차이코프스키의 6개의 교향곡 가운데 가장 변화가 많고 열정적인 곡으로 1878년 모스크바에서 초연되었다. 불행한 결혼생활의 실패 후, 괴로운 시간을 뒤로 하고 작곡에 다시 몰두하여 완성한 곡이다. 차이코프스키는 그의 친구 작곡가 타네에프에게 보낸 편지를 통해 ‘이 곡은 내가 작곡한 작품 중 최고’ 라 전하였으며, ‘한마디 한마디 내가 진실히 느낀 것을 표현했고 깊게 숨겨진 마음을 반영하지 않는 것이 없다.’ 라고 하였다. 차이코프스키의 ‘운명’이라 일컬어지기도 하는 곡이다.

○ 고전에서 현대음악에 이르는 폭넓은 레퍼토리를 통해 관객들에게 다양하고 수준높은 연주를 선보이고 있는 과천시립교향악단은, 유럽과 한국에서 차세대 젊은 지휘자로 각광받고 있는 서진의 지휘 아래 우수한 단원들의 꾸준한 노력이 어우러져 눈부신 활약을 보여주고 있다.

○ 공연티켓은 전석 1만원이며, 티켓구입 및 공연문의는 과천시립예술단 사무국 (02-507-4009, http://artgccity.net) 또는 문지방(http://ticket.gccs.or.kr)을 통하여 가능하다.

 

Program

G.Faure - Pelléas et Mélisande Suite, Op.80

포레 - 펠레아스와 멜리장드 모음곡, 작품.80

Jeajoon Ryu - Violin Concerto No.1 Op.10

류재준 - 바이올린협주곡 제1번 작품 10

바이올린_백주영

- Intermission -

P.I.Tchaikovsky - Symphony No.4 in f minor, Op.36

차이코프스키 - 교향곡 제4번 바단조, 작품36

Ⅰ. Andante sostenuto - Moderato con anima - Moderato assai, quasi Andante - Allegro vivo

Ⅱ. Andantino in modo di canzona

Ⅲ. Scherzo: Pizzicato ostinato-Allegro

Ⅳ. Finale: Allegro con fuoco

 

Profile

지휘 서진

-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모차르테움 국립음악원 졸업

- 독일 쾰른국립음대 및 스위스 바젤국립음대 최고전문연주자과정 최우수성적 졸업

- 독일 베를린 한스아이슬러대학원 지휘과 최고점수 졸업 (Christian Ehwald, Hans-Dieter Baum 사사)

- 제4회 크로아티아 로브로 폰 마타치치 국제지휘콩쿨 파판도푸르 현대음악상 수상

- 제8회 베를린 interaction Conducting Workshop에서 4인의 유망신예 지휘자로 선정

- 현, 이화여대, 성신여대, 서울시립대 출강

- 독일 크로스챔버오케스트라 지휘자

- 과천시립교향악단 지휘자

 

바이올린 백주영

- “안네 소피 무터의 뒤를 이을 바이올린의 여제” - 펜데레츠키

- 커티스 음대, 줄리어드 음대 대학원 및 맨하탄 음대와 프랑스파리국립음악원 최고연주자과정 졸업

- 2000년 뉴욕 ‘영콘서트 아티스트’ 국제 오디션 우승

- 런던필하모닉, 필라델피아오케스트라, NHK심포니 등 세계 유수오케스트라 및 KBS교향악단, 부천시향, 서울시향 등과 협연

- 세종솔로이스츠 리더 역임, 현 앙상블 오푸스 리더

- 2005년 서울대 음악대학 최연소 교수 부임하여 활발한 연주활동과 교육 병행 중

 

과천시립교향악단

최고의 음악을 향한 도전과 열정으로 주목받고 있는 과천시립교향악단은 창단 이래 80여회의 정기연주회와 기획연주회 등을 통하여 괄목할만한 음악적 성과를 보여주고 있으며, 문화교류를 위한 해외 및 지방초청공연 등을 통하여 과천시의 문화사절의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과천시향은 2008년 12월 중국 북경대학, 2013년 8월 독일 노르트헤센주 문화축제 초청연주에서 현지 언론과 청중들로부터 큰 호응과 찬사를 받았으며 특히 2015년 교향악 축제의 성공적인 데뷔무대는 그동안 착실히 쌓아왔던 과천시향의 저력을 확인할 수 있는 연주이자 국내 최고의 오케스트라를 향한 발전을 기대하게 만든 무대였다.

고전에서 현대음악에 이르는 폭넓은 레퍼토리를 통해 관객들에게 다양하고 수준 높은 연주를 선보이고 있는 과천시향은 국내외 젊은 연주자들의 활동무대를 넓히고 지방 문화예술발전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 또한 클래식스토리, 멘토프로그램 등 예술교육 프로그램의 활성화를 통한 전인적 교육의 가치 부여와 지속적이고 미래지향적인 다양한 공연문화를 통해 시민과 소통하는 교향악단으로서 새로운 오케스트라 문화를 창조해 나가고 있다.

 

이전글 :   과천시립예술단과 함께하는 2015 유아동클..
다음글 :   2015 청소년 음악제
목록보기